본문 바로가기

청계천12

빛으로 물든 힐링의 숲, 청계천 서울빛초롱축제(2) 서울 청계천 일대에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지친 시민들에게 힐링을 전하고자 '빛으로 물든 서울 힐링의 숲'이라는 주제로 지난 2021. 11. 26(금)~2021. 12. 5(일)까지 ‘청계천 서울빛초롱축제’ 전시가 있었다. 올해 서울빛초롱축제는 청계폭포부터 장통교까지 약 700m에 이르는 구간에 56세트 83개의 등이 전시되었으며, 느릿나무ㆍ비밀의 문ㆍ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등 ‘힐링의 숲’을 주제로 등(燈)이 전시되었다. 이번 축제에는 지난 9월에 서울관광재단이 주최한 한지 등(燈) 공모전 수상작인 ‘별처럼 빛나는 고양이’ㆍ‘도심 숲’ㆍ‘달무리’ 등도 전시하였으며, AR(증강현실)을 활용한 온라인 전시로도 진행되어 서울빛초롱축제 공식 AR전시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언제 어디서나 AR로 관람할 수 있다고.. 2021. 12. 7.
빛으로 물든 청계천 서울빛초롱축제(1) 서울 청계천 일대 청계폭포부터 장통교까지 약 700m에 이르는 구간에서는 지난 2021. 11. 26(금)~2021. 12. 5(일)까지 '빛으로 물든 서울 힐링의 숲'이라는 주제로 ‘청계천 서울빛초롱축제’ 전시가 있었다. 올해 서울빛초롱축제는 56세트 83개의 등이 전시되었으며, AR(증강현실)을 활용한 온라인 전시로도 진행되어 서울빛초롱축제 공식 AR전시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언제 어디서나 AR로 관람할 수 있다고 한다. 청계천에서 치러진 서울빛초롱축제는 지난 13년간 한지 등(燈)을 주축으로 다양한 빛 조형물을 전시하는 축제였으며,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상권 활성화를 위해 4개 관광특구에서 개최되었으나 올해는 다시 청계천에서 전시하였다. 이번 축제는 느릿나무ㆍ비밀의 문ㆍ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 2021. 12. 6.
[서울여행] 서울 가볼만한 곳(하천) 서울에는 한강으로 이르는 약 40여개의 크고 작은 하천이 있으며, 작은 물줄기가 모여 남한강과 북한강이 합쳐 이루어진 후에 임진강과 합류하여 김포반도의 북부를 돌아 강화만에서 서해로 흘러 들어간다. 한강으로 흘러드는 하천으로는 제1지류인 중랑천ㆍ홍제천ㆍ성내천 등을 비롯하여 제1지류에서 합류되는 제2지류인 청계천ㆍ불광천ㆍ양재천 등 무수히 많다. 1. 중랑천(中浪川) 서울의 중랑천(中浪川)은 경기도 수락산에서 발원하여 서울의 도봉구ㆍ노원구ㆍ성북구ㆍ동대문구ㆍ중랑구ㆍ성동구ㆍ광진구 등을 거처 한강으로 흘러드는 총 45.3㎞의 하천으로 서울의 하천 중에서 가장 길다. 중랑천 하류는 완만한 물의 흐름과 낮은 수심ㆍ모래톱이 있어 철새보호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백로를 비롯하여 왜가리ㆍ논병아리ㆍ청둥오리ㆍ백할미새ㆍ흰뺨검.. 2021. 5. 1.
수표교(水標橋)가 있는 장충단공원(奬忠壇公園) 서울 중구 장충동에 자리한 장충단공원(奬忠壇公園)은 광장ㆍ놀이터ㆍ분수대 등의 공원시설과 석호정ㆍ장충단비석ㆍ이준열사 동상ㆍ사명대사 동상, 그리고 수표교(水標橋) 등이 있는 근린공원이다. 장충단공원은 원래 을미사변 때 순국한 충신ㆍ열사들을 제사하기 위한 목적으로, 1900년에 고종이 설치한 장충단(奬忠壇)이라는 사당이었으나 1919년 일제에 의해 사당은 폐사되었고 공원으로 되었다. 장충단 공원은 6.25전쟁으로 장충단 사전과 부속건물 등은 완전히 소실되었고 장충단비(獎忠壇碑)만 남아 있었으나, 1984년에 남산공원의 일부로 흡수ㆍ합병된 근린공원이 되었다. 장충단비(獎忠壇碑)는 1895년 을미사변 때 희생된 명성황후와 궁내부대신 이경직ㆍ시위대장 홍계훈 등의 영령들을 위로하기 위하여 세워진 비석이다. 공원 내에.. 2021. 4. 21.
한적하고 쓸쓸한 청계천(淸溪川)의 겨울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청계천(淸溪川)은 광화문 동아일보사 청계천광장에서부터 성동구 신답철교에 이르기까지 5.8km의 구간이 복원되어 산책로와 녹지 등이 설치된 하천이다. 원래 청계천은 북악산ㆍ인왕산의 부근에서 발원하여 시가지 중심부를 동쪽으로 흘러 중랑천으로 흘러드는 하천이었으나, 복원되어 청계천에 흐르는 물은 본래 지류에서 유입된 물이 아니고 자양취수장에서 취수한 한강물과 도심의 지하철역 부근의 지하수를 이용하여 조달하고 있다고 한다. 청계천 일대에서는 매년 연말이면 등(燈) 축제를 실시하여 화려한 청계천의 밤을 수놓았는데, 올해는 코로나 여파로 인한 것인지 아무런 축제를 하지 않아 한적한 풍경이라 더욱 쓸쓸해 보인다. 서울을 도읍으로 정한 조선시대부터 청계천 정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으며, 태종은 즉.. 2021. 1. 4.
청계천 빛 축제, ‘2019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2) 서울 청계천 일원의 청계광장~장통교간 왕복 1.2km구간에서는 ‘산타와 함께 빛의 길을 걷다’라는 주제로 지난 2019. 12. 13(금)부터 내년 2020. 1. 1(수)까지 ‘2019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빛 축제가 진행되고 있다. 여러 가지 다양한 색깔의 장식용 전등의 화려한 일루미네이션(illumination) 조형물과 더불어 이번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빛 축제는 꿈ㆍ환희ㆍ산타ㆍ축복ㆍ희망 등 5개의 테마존으로 구성하여, 대형 트리와 산타마을ㆍ눈꽃의 개화ㆍ소망등 띄우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산타 Zone 구간은 동화 속 산타마을에 들어온 듯한 느낌을 주는 구간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겨울동화의 세계로 초대받는 것 같은 구간이다. 산타구간에는 눈이 흠뻑 내린 꿈같은 산타마을.. 2019. 12. 25.
‘2019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청계천 빛 축제(1) 서울 청계천 일원에서는 지난 2019. 12. 13(금)부터 내년 2020. 1. 1(수)까지 ‘산타와 함께 빛의 길을 걷다’라는 주제로 청계광장~장통교간 왕복 1.2km구간에서 ‘2019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빛 축제가 진행되고 있다. 이번 서울크리스마스 페스티벌 빛 축제는 꿈ㆍ환희ㆍ산타ㆍ축복ㆍ희망 등 5개의 테마존으로 구성하여, 대형 트리와 산타마을ㆍ눈꽃의 개화ㆍ소망등 띄우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여러 가지 다양한 색깔의 장식용 전등의 화려한 일루미네이션(illumination) 조형물들이 설치되어 관람객들을 한 편의 겨울 동화 속으로 빠져들게 한다. 크리스마스페스티벌은 매년 수백만명의 국내외 관람객이 찾는 서울의 대표적인 겨울축제로 자리 잡았으며,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의.. 2019. 12. 24.
함께 꿈꾸는 동화-서울, 2019 서울빛초롱축제(3)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 및 청계천 일원에서는 지난 2019. 11.1(금)부터 오는 11. 17(일)까지 ‘당신의 서울, 빛으로 꾸는 꿈’이라는 주제로 ‘2019 서울빛초롱축제’가 진행되고 있다. 이번 청계천 등축제는 4구간으로 나누어 제1구간 당신의 동화, 제2구간 동화를 만나다, 제3구간 옛 시간을 이야기하다, 제4구간 함께 꿈꾸는 동화 등으로 나누어 전시하고 있다. Beautiful China more than Pandas 장통교에서 수표교까지 전시되어있는 제4구간에는 도시ㆍ해외국가가 모두와 함께 동화 같은 꿈을 꾸는 서울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등(燈)들이 전시되어 있다. 전시된 내용으로는 문화역 서울 284ㆍ종로전차ㆍN서울타워ㆍ문화비축기지ㆍ동대문디자인플라자ㆍ러시모어ㆍ 자유의 여신상ㆍ종로구 캐릭터ㆍ20.. 2019. 11. 14.
서울-동화를 만나다, 2019 서울빛초롱축제(1)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 및 청계천 일원에서 진행되고 있는 ‘2019 서울빛초롱축제’는 ‘당신의 서울, 빛으로 꾸는 꿈’이라는 주제로 지난 2019. 11.1(금)부터 오는 11. 17(일)까지 전시되고 있다. 청계천의 서울빛초롱축제는 2009년 서울방문의 해를 기념하여 시작된 이래, 매년 다른 콘셉트로 오색찬란한 형형색색의 등(燈)을 밝히는 서울 겨울을 대표하는 문화관광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마량의 신기한 붓 선녀와 나무꾼 올해의 서울빛초롱축제는 청계광장에서 시작하여 수표교가지 약 1.2km 구간에 제1구간 당신의 동화, 제2구간 동화를 만나다, 제3구간 옛 시간을 이야기하다, 제4구간 함께 꿈꾸는 동화 등으로 나누어 전시하고 있다. ‘동화를 만나다’ 구간에는 선녀와 나무꾼ㆍ금도끼 은도끼ㆍ신데렐라ㆍ알라.. 2019. 11. 12.
청계천의 역사 청계천박물관과 청계천 판잣집 체험관 서울 성동구 마장동에 위치한 청계천 박물관은 상설전시관과 기획전시실ㆍ교육실ㆍ소강당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 청계천의 역사ㆍ문화ㆍ미래를 전시하고 있는 공간이다. 청계천은 서울 도심을 가로지르며 흐르는 도시 하천으로 서울의 발전과 더불어 다양한 모습으로 변화하여 왔으며 서울 역사에 대한 이해를 넓힐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상설전시관은 청계천의 과거ㆍ현재ㆍ미래를 전시하는 공간으로, 건물 외부의 1층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올라가 4층부터 1층까지 자연스럽게 관람할 수 있도록 전시 동선이 마련되어 있다. 청계천의 역사적 여정이 전시되어 있는 상설전시는 프롤로그 ‘서울, 청계천’에서 시작하여 개천시대ㆍ청계천(로)ㆍ청계천 복원사업ㆍ복원 후 10년 등 5개의 주제로 구성되어 있다. 살곶이다리(箭串橋)는 현존하는 조.. 2019. 10. 29.
제10회 2018 서울빛초롱축제, 미래를 꿈꾸는 서울 서울 청계천 일원(청계광장~수표교)에서는 지난 2018. 11.2(금)부터 오는 11. 18(일)까지 ‘서울의 꿈, 빛으로 흐르다’라는 주제로 ‘제10회 2018 서울빛초롱축제’가 전시되고 있다. 이번 서울빛초롱축제는 새로운 꿈의 출발, 미래를 꿈꾸는 서울, 추억이 빛나는 서울, 전통이 흐르는 서울 등 4개의 주제로 테마별로 전시되고 있다. 재1주제인 '새로운 꿈의 출발'은 과거와 미래가 만나는 서울역의 모습을 담았으며, 서울역은 오래전부터 사람들이 꿈을 위해 모였던 관문이자 집결지였음을 표현하였다. 제2주제인 ‘미래를 꿈꾸는 서울’에서는 편리한 미래기술의 꿈과 조화롭고 행복한 도시를 표현하는 작품들로써, 가상형실(VR)ㆍ안내봇ㆍ스카이카ㆍ세그웨이ㆍ걷기좋은 서울ㆍ운동하는 서울ㆍ도심속 소확행ㆍ푸드트럭ㆍ도시농.. 2018. 11. 6.
청계천의 밤을 아름답게 수놓은 세계 등축제 서울시에서는「2010-2012 한국방문의 해」를 맞이하여 지난 11.11일(수)부터 11.22일(일)까지 청계천에서 서울을 세계에 홍보하여 서울의 도시브랜드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세계 등축제(Seoul Lantern Festival 2009)' 행사를 마련하였다.. 이번 등 축제에는 한국전통문화를 알릴 수 있는 호랑이ㆍ거북이ㆍ12지신 등 한국 전설속의 동물 모형 등(燈)을 비롯하여, 일본의 구마모토현 ‘야마가 등축제’에서 인기를 끌었던 우산 모형의 등과 대나무 모형의 등도 전시되고 있다.. 또한, 서울의 과거를 볼 수 있도록 전통문화를 테마로 한 원류(原流), 서울의 대표 상징물과 한류 문화를 체험 할 수 있는 서울의 현재를 표현한 한류(韓流), 그리고 IT와 디자인을 통해 서울의 미래를 그린 일류(一.. 2009. 11. 23.